검색

[詩] 유년의 시간을 찾아서

- 작게+ 크게

장미숙(시인 겸 시낭송지도자)
기사입력 2017-06-17

 

아카시아 흰꽃

눈송이 되어 날리던 날에

얼굴 가득 웃음꽃에

꽃잎 가득 입에 물던 아이야

    

작은 개울 건너

찔래꽃 고이 꺾어 손톱에 물들이고

깔깔거리던 아이야

    

장마철 큰물진 뒤

고무신 꼬옥 쥐고 동동거리며

휘돌던 황톳물 바라보던 아이야

    

지금쯤

너도 날

생각하고 있을까

 

 

 

 장미숙 시인 겸 시낭송지도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j/news_view.php on line 8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