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노종관 아산시 도시개발국장, ‘자랑스러운 공무원상’ 영예

30여 년간 근면, 성실, 봉사로 공직수행 ‘전지협중앙회장상’ 수상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19-06-28

 

▲ 노종관 아산시 도시개발국장이 자랑스런 공무원상 수상 직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은 부인 이정은 씨.     © 아산톱뉴스

 

노종관 충남 아산시 도시개발국장이 28일 영등포아트홀 공연장에서 개최된 16전국지역신문의 날 기념식에서 자랑스런 공무원상을 수상했다.

 

이 행사는 전국 320여 지역신문이 회원사로 가입돼 있는 사단법인 전국지역신문협회가 공식 제정한 지역신문의 날 기념행사로 올해 제16회를 맞이했다.

 

이날 수상자로 선정된 노종관 국장은 1989년 아산시(구 온양시)공무원으로 입문해 30여 년간 근면·성실·봉사의 일념 하나로 공직생활을 묵묵히 수행해 왔다.

 

특히 도시계획과, 건설과, 도로과 등 주요 부서에서 탁월한 업무능력을 발휘, 아산시 기반시설 설치에 큰 공로를 인정받아 왔다.

 

올해 아산시 도시개발국장으로 발탁된 노 국장은 다양한 시의 개발수요를 체계적으로 수용해 활발한 개발사업이 추진되도록 했으며, 아울러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원도심의 공동화 문제를 해소하고 자족기능을 갖춘 지속가능한 50만 명품도시시대를 열어 가는데 지대한 공이 인정돼 이번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 교육행정대상은 김지철 충남교육감과 공주시장이 차지했으며, 의정대상에 한정애·박지원·성일종 국회의원이 각각 수상자로 선정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