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산시, 본격적인 폭염대응 종합대책 가동

폭염대비 T/F팀 구성, 무더위쉼터 운영, 폭염저감 그늘막 설치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19-07-31

 

▲ 아산시외버스터미널에 설치된 횡단보도 그늘막 사진.     © 아산톱뉴스

 

충남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본격적인 폭염에 대비해 폭염대응 종합대책을 가동했다.

 

시는 올 여름 무더위를 대비해 피해예방과 대응을 위한 폭염 종합대책을 수립해 지난 520일부터 오는 930일까지 폭염 대책기간으로 정하고 폭염대비T/F팀 구성, 무더위쉼터 운영, 폭염저감 그늘막 설치 등 폭염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본격적인 8월 폭염피해 최소화를 위해 안전총괄과를 비롯해 6개의 실과 등이 합동 T/F팀을 구성해 폭염대책을 추진하고 있으며, 매일 폭염취약계층 보호를 위한 독거노인 생활관리사, 방문건강관리 전문인력을 활용해 폭염대비 국민행동요령 홍보 및 보건 교육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와 함께 폭염발생 시 폭염에 취약한 노인과 거동이 불편하거나, 신체가 허약한 사람 등을 보호하고 더위를 피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춘 무더위쉼터를 운영한다.

 

무더위쉼터는 주민자치센터, 경로당, 마을회관, 도서관 등 시설을 지정해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폭염대책기간 동안 수시로 무더위쉼터를 점검해 이용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또 폭염 속 횡단보도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올해 폭염저감 그늘막 20개 소 추가 설치 및 아산시 시내버스환승센터에 쿨링포그 1개 소를 설치하는 등 폭염 저감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춘근 시 안전총괄과장은 폭염주의보·경보가 발령되면 낮 12시에서 4시 사이 거동이 불편한 노인, 신체허약자 등은 야외활동을 자제해달라폭염으로부터 인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예방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폭염대응 종합대책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