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산 어린이보호구역 내 과속경보시스템..올 21곳 추가설치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20-01-07

▲용화초교 어린이보호구역 내 과속경보시스템 설치     © 아산톱뉴스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지난해에 이어 2020년에도 교통약자인 어린이들의 안전한 보행로 확보를 위해 올 3월까지 사업비 4억원을 투입해 관내 초등학교 21곳의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과속경보시스템을 설치한다.

 

과속경보시스템은 주행 중인 차량의 속도를 실시간으로 측정/표출해 사고위험지역에서 운전자의 자발적인 감속 및 안전운행을 유도하는 시설로, 고성능 레이더를 활용 학교 앞을 지나는 차량이 제한속도(30km/h) 초과 시 현재 주행속도를 점멸 경고하고 “속도를 줄이세요”라는 안내 경고문구가 작동표시 된다.

 

시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보행 통학 어린이가 많은 초등학교를 중심으로 과속경보시스템을 설치하고, 운전자의 자발적인 감속을 유도해 어린이들의 교통사고 사전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과속경보시스템이 운전자에게 경각심을 주는 동시에 운전자 스스로 차량 속도를 줄일 수 있도록 한다는 점에서 교통안전 문화 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교통약자인 어린이들의 보행 환경 개선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산시, 어린이보호구역 내 과속경보시스템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