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보해-서경덕, ‘독도 글로벌 홍보 캠페인’ 펼친다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20-02-20

 

▲ ‘독도 글로벌 홍보 캠페인’ 안내판을 든 서경덕 교수.     © 아산톱뉴스

 

지난해 독도의 날을 맞아 보해양조와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의기투합해 제작한 독도라벨을 수출용 병에 붙여 전 세계에 홍보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이번 독도라벨은 독도를 형상화한 캐릭터 디자인을 좌측에 넣고, 우측에는 영문으로 독도, 한국에서 제일 먼저 해가 뜨는 곳이라는 문구를 넣어 독도를 설명하고 있다.

 

현재 미국, 프랑스, 베트남 등에 독도라벨이 붙은 복분자 및 막걸리가 현지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판매된 1병당 10원의 적립금을 모아 독도를 지키고 있는 다양한 시민단체 등에 기부할 예정이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한식에 관심이 많아진 외국인들이 한식당에서 한국 술을 많이 즐기고 있는 추세다. 이때 자연스럽게 독도를 노출한다면 독도홍보에 많은 도움이 될 거라 판단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한국 유학생들 및 재외동포들이 한식당에서 외국인들과 술 한 잔 할 때 독도를 간략하게 홍보할 수 있는 작은 매개체 역할을 할 수 있길 기대해 본다고 덧붙였다.

 

특히 보해양조 임지선 대표는 지난 1950년에 설립된 국내 토종 대표기업으로서 우리땅 독도를 알리게 돼 기쁘고, 좋은 술에 우리 영토를 함께 알리는 의미 있는 메시지까지 담게 돼 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편 보해와 서경덕 교수는 향후 전국 대학생들을 선발해 SNS로 국내외에 널리 알리는 독도 홍보 탐방단을 추진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