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봄철 화재가 계절별 화재 점유율 1위

아산소방서, 봄철 소방안전대책 추진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20-03-09

 

충남 아산소방서(서장 김성찬)는 건조하고 바람이 많이 불어 화재 발생 위험성이 높은 봄철을 맞아 오는 531일까지 3개월간 봄철 소방안전대책 추진한다고 밝혔다.

 

최근 5(20152019)간 아산 관내 화재 1288건 중 432건이 봄철(35)발생했으며, 이는 계절별 화재 점유율 1위로 전체 화재의 33.5%를 차지한다.

 

주요 화재발생 원인으로는 부주의 257(59.4%)으로 가장 높았으며, 그 다음으로 전기 62(14.3%), 기계적요인 27(6.2%) 순으로 집계됐다. 그 중 부주의원인으로 담배꽁초(34.6%)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에 아산소방서는 안전한 봄철나기 일환으로 취약계층 화재예방대책 추진 숙박시설 인명피해 저감 부처님 오신 날 등 주요 행사장 화재안전관리 강화봄철 산불 예방대책 추진 등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김성찬 아산소방서장은 봄철은 작은 불씨가 건조한 날씨와 바람을 타고 대형 화재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은 만큼, 계절적 특성을 고려한 소방안전대책 추진으로 화재 및 안전사고 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