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산시의회 예결위, 코로나19 경기부양 추경예산안 심사 의결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20-03-31

 

▲ 각 상임위원회에서 예비심사를 마치고 회부된 결과를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통해 심사의결하고 있다.     © 아산톱뉴스

 

충남 아산시의회는 31일 제219회 임시회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이상덕)를 개최하고 코로나19 관련 긴급 추경예산안을 심사 의결했다.

 

이날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한 예산액은 각 상임위원회 예비심사를 마치고 회부된 예산으로 기정예산 11089억 원 대비 334억 원(일반회계 332, 특별회계 2)이 늘어난 11423억 원으로 코로나19 대응과 긴급 추진해야 할 국·도비 사업에 대한 성립전 예산으로 약 3% 증액하는 것으로 원안 그대로 심사 의결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심의한 코로나19관련 추경 예산안은 194억 원으로 소상공인 긴급 생계지원금 126코로나19 실직자 등 긴급지원 47시내버스 재정지원 10법인·개인택시 근무여건 개선 11억이며, 기타 성립전 예산으로 140억 원이 증액된 예산이 담겨 있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31일 이상덕 의원을 위원장, 이의상 의원을 부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최재영, 맹의석, 김희영, 김미영, 안정근 의원 등 총 7인으로 긴급 구성했다.

 

이상덕 예결위 위원장은 최근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과 민생안정이 그 어느 때보다 시급한 상황으로 시민들의 고통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적극 심의했으며, 조속히 지급돼 경기를 부양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