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산시, 코로나19 아산사랑상품권 판매 100억원 달성

1개월 만에 완판, 가맹점 3612개소 확대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20-04-02

 

▲ 오세현 아산시장이 아산사랑상품권 홍보를 하고 있다.     © 아산톱뉴스

 

충남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코로나19 지역경제 한파를 극복키 위해 발행한 지역화폐 아산사랑상품권이 100억 원 판매를 달성했다.

 

지난 227일 첫 발행 후 1개월 만에 완판돼 이로 인한 파급효과로 300억 원에서 365억 원으로 최대 3.6배의 지역경제 효과를 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와 함께 가맹점 350개 소에서 3612개 소로 큰 폭으로 확대되고, 판매·환전점 또한 4개 소에서 48개 소로 확대됐다.

 

주요가맹점은 음식점 1442개 소, 주유소 59개 소, 학원(교육)99개소, ·의원 70개 소, 약국 31개 소, 마트(편의점) 227개 소, ·미용 205개 소, 카페 154개 소, 제과() 49개 소, 법인택시 9개 사, 개인택시 180대 등이다. 보다 자세한 가맹점 현황은 아산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오세현 아산시장이 아산사랑상품권 홍보를 하고 있다.     ©아산톱뉴스

  

시는 아산사랑상품권이 일상 속에 자리 잡기까지 34만 시민들의 구매노력과 소상공인들이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한 가맹점 가입이 크게 작용했으며, 오세현 시장을 비롯한 전체 공무원 11가맹점 가입 운동도 한몫했다고 분석하고 있다.

 

시는 100억원 목표 달성 후속 대책으로 1일부터 모바일 아산사랑상품권 가맹점 QR키드 설치를 시행 중이며, 4월 중순경 모바일 상품권을 추가 발행할 예정이다.

 

시는 올해 연말까지 총 310억 원 규모로 아산사랑상품권을 발행할 계획이다. 이에 따른 할인보전금 31억 원 중 국비 25억 원과 도비 18000만 원을 확보한 상태로 순조롭게 진행될 것으로 시는 예상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