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빠르게 안정돼 가고 있는 ‘선문대’

아산시와 함께 코로나19 확산 저지에 신속 대응
선문대 코로나19 비상대책상황실 운영에 아산시도 직원 파견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20-11-24

 

▲ 비상대책위원회가 구성된 선문대학교 모습.     © 아산톱뉴스

 

충남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지난 19일 선문대학교 학생 코로나19 첫 확진 판정 뒤 누적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상황에서 확산 저지를 위해 선문대학교와 함께 발 벗고 나섰다.

 

시는 연락창구 단일화로 신속한 대응 조치가 가능토록 20일부터 2주간 선문대학교에 직원 1명을 교대 파견해 기숙사 내에 꾸려진 선문대 코로나19 비상대책위원회와 함께 24시간 적극 대응하고 있다.

 

선문대학교의 기숙사 방역 및 자가격리 상황을 공유하는 한편, 기숙사 내 학생 발열 등 이상 징후가 발생하거나 시가 협조해야 할 사항을 관련부서에 신속히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선문대는 19일부터 전교생 원격수업 전환, 교내 외부인출입 통제, 학생회관 및 강의실 등 폐쇄, 기숙사 건물 전체 소독을 실시하는 등 신속한 대응으로 지역사회 감염을 철저히 차단해 빠르게 안정화돼 가고 있다.

 

오세현 시장은 선문대학교의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한 신속한 대응에 감사드린다우리시에서도 최선을 다해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