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세현 아산시장, 부처님 오신 날 맞아 관내 주요 사찰 방문

“부처님의 생명존중·화합·상생 가르침 이어받아 코로나19 극복할 것”

- 작게+ 크게

박성규 기자
기사입력 2021-05-19

 

▲ 관음사를 방문한 오세현 시장.     © 아산톱뉴스

 

▲ 봉곡사.     © 아산톱뉴스
▲ 윤정사.     © 아산톱뉴스

 

오세현 충남 아산시장이 불기 2565년 부처님 오신 날을 앞두고 관내 주요 사찰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하고 부처님 오신 날을 봉축했다.

 

오 시장은 지난 11일과 14, 183일에 걸쳐 세심사·봉곡사·보문사·오봉사 등 관내 사찰 10곳을 방문해 지난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사찰들의 복구 상황을 살피고, 각 사찰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번 방문은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은 불교계를 봉축하고, 코로나19 방역에 적극 협조해준 불교계에 감사와 위로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진행됐다.

 

부처님 오신 날 당일 많은 신자가 모일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대부분의 사찰은 부처님 오신 날 당일 행사는 간단하게 진행하고, 공동 취식을 금지한 방역지침에 따라 공양은 도시락이나, 간단한 간식을 포장해 배부하는 것으로 대체키로 했다.

 

오 시장은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국난 극복의 힘을 모아주신 불교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서도 많은 노력을 기울여 주셨다. 깊이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이어 부처님께서 말씀하신 생명존중과 화합, 상생의 정신은 코로나19를 극복해야 하는 지금의 우리에게 꼭 필요한 가르침이라면서 부처님의 가르침을 이어받아 내년에는 성대하고 아름다운 봉축 행사가 진행될 수 있도록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